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완결
입술 좀 빌려주세요 김소한 총 96화 5화 무료 91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2,549 28 댓글 11

애인이 바람난 상대의 연인을, 외도 현장에서 마주칠 확률은 얼마나 될까? “그쪽 남친이랑 옆방에서 구르는 여자가 내 애인입니다.” 그리고 그 사람과 입을 맞추게 될 확률은? “저기 죄송한데 입술 좀 빌릴게요.” 황당한 해프닝으로 엮이게 된 두 남녀의 선(先) 입술, 후 연애 스토리! * * * “우리 계약서 2번 조항 기억합니까?” “2번 조항이요?” “필요한 상황에서는 어떤 스킨십도 가능하다.” “네?” 침이 넘어가려는 걸 간신히 참으며 대답했다. 여기서 마른침이라도 삼킨다면 제 머릿속 이상한 상상을 그에게 들켜 버릴 테니까. “지금이 바로 그 상황 같아서 말이죠.” 그의 말에 놀란 여은의 눈길이 창문 밖으로 향했다. 회사 밖으로 나온 정환이 자신을 찾고 있는 듯했다. 정확하게 말하면 자신이 만나는 누군가를 찾는 것이겠지만. “어…….” 그 순간 저돌적으로 밀고 들어오는 진혁의 입술에 여은은 말을 다 맺지 못했다. 부드럽고 따뜻한 촉감이 성마르게 입술 위로 내려앉았다. 그와 동시에 조금 전 진혁과 나눴던 딱딱하고 어색했던 대화가 마법같이 그녀의 머릿속에서 사라졌다.

보유이용권 0
구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