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사랑이 불어왔다 요귀염이 총 59화 5화 무료 54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1,117 28 댓글 7

본업은 명품 구매 대행, 부업은 프랑스 에로 영화 번역. 오빠의 파산과 죽음으로 하루아침에 처녀 가장이 된 프랑스 유학파 공주님 미유. 어느 날 그녀는 길거리에서 우연히 마주쳤던 남자로부터 거액의 통역 아르바이트를 제안받는다. “난 태산 백화점 부사장 강휘선입니다. 난 당신이 이 일을 꼭 해 줬으면 좋겠는데.” 오, 몽쥬(맙소사)! 오빠 백화점을 인수해서 떼돈을 벌고 있는 그곳? 미유는 호기심 반 의심 반으로 일을 맡게 되지만 휘선과 함께할수록 속수무책으로 그에게 빠져들게 되는데……. “프랑스에서는 다 이렇게 인사해요.” “엉브하쎄 무아. 이렇게 발음하는 거 맞습니까?” “엉브하쎄 무아(키스해 주세요).” “해 달라고 해서 하는 겁니다.” 무슨 뜻인지 미처 깨닫기도 전에 휘선의 숨결이 미유의 입술을 뒤덮었다. 어느 날 갑자기 불어온 사랑, 그리고 태산 백화점과 엮인 충격적인 진실. 과연 두 사람의 운명은……?

보유이용권 0
구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