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기다리면무료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개짓 김영한 웹소설 전체 이용가 총 115화 3화 무료 112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7,809 15 댓글 9

“귀한 손님이 오신다. 단단히 준비하거라.” 영화당에 정태언 대표가 내려와 한 달간 머무른다 했을 때 사희는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다. 정문그룹의 후원에 기대어 살아가는 영화당의 무당, 할머니에게나 귀한 손님이었으니까. 하지만 정태언. 웃는 얼굴로 오만하고, 내려다보는 시선만으로도 무례한 남자와 결국 사랑에 빠지고 말았다. 알고 있다. 당연히 버려야 하는 마음이다. 사랑 같은 한심한 짓거리에 시간을 낭비하기엔 정태언, 그의 인생은 지나치게 비쌌으니까. 무엇보다 절름발이인 그녀가 그와 발맞춰 걸을 수 있을 리 없기에. 

24시간마다 무료 1 대여권
지금부터 무료
보유이용권 0
구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