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완결
공작님을 가로챘습니다 승담 웹소설 전체 이용가 총 196화 3화 무료 193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462 6 댓글 6

소설기반 가상 세계에 갇혀 버렸다. 살아남기 위해 서브남인 공작님을 가로챘는데. “제가 가주가 된 이상, 이 혼약은 굳이 억지로 지키지 않아도 됩니다.” “아니요, 공작님. 파혼을 거절합니다.” “네?” “전 공작님과 결혼하겠어요.” “그 아체르 공작가입니다. 두렵지 않습니까?” 아체르 공작가는 대를 이어 공작 부인이 단명하기로 유명한 변태 가문. “제가 왜 무서워해야 하죠?” ‘태어나 보니 아버지가 변태였다.’였을 뿐이지, 현 공작의 잘못도 아닌데. *** “당신은 제 취향이 아닙니다.” “아, 그러세요? 공작님도 제 취향이 아닌데.” “솔직히 말하겠습니다. 전 결혼생활에 관심이 없습니다.” “어머, 잘됐네요.” “뭐가 잘됐습니까?” “제 꿈이거든요. 무관심한 결혼생활.” “결혼 후라도 마음이 바뀌면 말씀해 주십시오. 이혼은 언제든 가능하니.” 로그아웃이 가능하다면 언제든 떠날 세계. 남편 될 사람이 아내에게 관심이 없다면, 오히려 좋은 일이었다. 분명 그랬는데……. “오늘은 안 돼요!” “오, 오햅니다. 오늘은 그저 그냥 안고만 있으려고 했습니다.” “저…. 답답해요.” “그리 불편한 줄은 몰랐습니다.” “그, 그걸로 제 다리 좀…. 찌르지 마시고요.” “그건 조건 반사라….” 밥값 하려다 여주 혼자 전략/침투/첩보물 찍는 이야기. 자신이 변태가 아닌 ‘정상 취향’인 것을 알게 된 공작님의 아내 사수 작전.

보유이용권 0
구매

회차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