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얽혀 버린 몸서리 웹소설 전체 이용가 총 91화 3화 무료 88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3,655 20 댓글 13

“6년 동안 무시했잖아요 이제 와서 왜 이러는 거예요?” 구성파에서 구성그룹을 이룬 구대한 회장의 유일한 손자이며 구성그룹의 황태자인 구교범 구성그룹 본가인 현함원 부엌에서 일하는 신옥춘 여사의 손녀, 홍차윤 하늘과 땅만큼 차이가 나는 두 사람이었지만 서로에게 좋은 감정을 가지고 있었다 차윤이 교범과 그의 아버지가 나누는 대화를 엿듣다가 들키기 전까지는 “의미는 무슨 아버지가 그러셨잖습니까 사람을 다룰 줄 알아야 한다고 그래서 연습 상대로 삼은 것뿐입니다” 담장 뒤에 숨어있다 눈이 마주친 순간 교범은 아무런 동요 없이 차갑게 말했다 “알아서 처신해” 그날, 달콤한 착각은 끝이 났다 *** 6년 후 구대한 회장의 장례식장에서 재회한 두 사람 “기대해” “갑자기 무슨 말이에요?” “나한테 기대해도 되고, 기대도 돼 앞으로는” 다시 만난 순간부터, 교범이 자꾸만 저돌적으로 유혹해 온다 “뭐, 뭐하시는 거예요” “구걸” 교범이 자신의 뺨을 그녀의 손으로 감쌌다 “지금 너한테 구걸하는 중이야 나 좀 봐달라고” 이 남자, 대체 왜 이러는 걸까 #조폭출신재벌 #짐승남 #카리스마남 #알고보니 순정남 #여주한정다정남 #여주만그걸모름 #토끼녀 #상처녀 #초식동물에게 납작 엎드리는 육식동물을 보고 싶다면

보유이용권 0
구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