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완결
황제가 되려던 건 아니지만 미녜 웹소설 전체 이용가 총 168화 5화 무료 163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266 12 댓글 6

21세기 대한민국의 양궁 국가대표 선발전을 앞두고 있던 유망주 이단희. 어느 날 갑자기 잊고 지내던 고향으로 익일 특급배송을 당하고 말았다. “주신, 이 수박씨 발라먹을 놈이.” 그녀의 고향은 모든 것의 창조자 주신이 빚은 태초의 땅, 호라이 대륙. 그중에서도 대륙을 정복하려는 칼리고-유스티아 제국이 탐내는, 위기의 비테라 왕국. 그곳의 유일한 적왕녀 드니즈 리브나르트로 돌아와 버렸다. 암살당하거나, 전쟁이 나서 죽거나, 어쨌든 죽을 확률이 더 높은 그런 위치로. 게다가 여신의 계승자라서 호라이 대륙까지 지켜야 한단다. 왕녀고 나발이고 돌아가서 맘 편하게 국가대표가 될 테다. “그냥 너 해.” 그녀 대신 왕국을 다스리고 있던 소꿉친구 놈, 폰토사 백작 에리히 샤를 오스발트에게 모든 걸 맡기고 내빼려고 했는데. “더는 어디로도 떠나서는 안 돼.” 이게 웬걸. “이곳이 네 집이니까.” 기왕에 하던 왕 노릇 계속하라는데 대체 왜 싫다는 거냐고?

보유이용권 0
구매

회차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