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그녀의 따뜻한 제안 송유연 총 34화 2화 무료 32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223 19 댓글 6

#치유물 #감동 #잔잔 #성장 #로맨틱코미디 #재벌연하남 #순진남 #오피스로맨스 남자 친구의 외도를 목격해 버린 임윤채. 정처 없이 한강 다리를 헤매다 한 남자를 발견하게 된다. 자신보다도 위태로워 보이는 그 모습에 윤채는 그에게 당돌한 제안을 던지고. “그 있잖아! 원나잇 파트너!” “……?” “장난 절대 아니고…… 혹시 관심 있으면 나랑 그거 해 볼래요?” 밤공기처럼 가볍고 따뜻했던 하룻밤. 그러나 윤채는 자신의 성급함을 책망하며 남자에게 작별을 고하는데. “저어…… 유수혁 씨 왜 안 갔어요?” “한강에서 주워 온 사람이 책임져야지. 죽을 사람 살려 놓고선 이렇게 내빼기 있나.” 다시는 만날 일이 없을 거라 생각했던 윤채와는 달리, 수혁은 점점 그녀의 마음을 흔들기 시작하는데……. “좋아할 수밖에 없어.” “응?” “빛을 따라가게 될 수밖에 없다고. 오랫동안 터널 속에 있는 사람은.” 한여름 밤의 꿈 같았던 두 사람의 밤은 어디까지 이어질 수 있을까.

보유이용권 0
구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