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비를 닮은 여름이었다 [임이현] 총 45화 3화 무료 42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134 26 댓글 7

#현대물, #재회물, #정략결혼, #재벌남, #후회남, #상처남, #다정남, #평범녀, #상처녀, #능력녀, #애잔물, #신파 “우하야.” 겨우 이름 하나. 네 이름 하나를 뱉어내고 입이 다시 닫혔다. 나는 참담해, 도저히 너와 눈을 맞추고 있기가 어려워 고개를 숙였다. “민욱 씨는 내가 죽으면 슬플 거 같아요?” 소중한 사람을 잃어가는 삶에 지쳐 떠나 버린 여자, 장우하. “장우하 네가. 우산 하나 없는 몸으로 그 날비를 다 맞고 있잖아, 네가.” 너를 잃었지만 잊는 건 못 하겠어. 다시 네 곁에 머무르고 싶다. 떠난 사랑이 마음속의 그리움이었음을 알아 버린 남자, 권민욱. 네 이름을 닮은 계절에 너를 잃었고 네 미소를 닮은 시간에 너를 다시 만났다. 나와 너는, 우리는, 아팠던 이 계절을 넘어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여름의 상흔을 닮은 두 사람의 이야기.

보유이용권 0
구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