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완결
야수의 시간 이냐냐 총 30화 3화 무료 27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393 22 댓글 12

약혼자가 바람피우는 현장을 목격해버리고 말았다. 단조롭기 짝이 없었던 삶에, 이런 식으로 막장 드라마 같은 상황이 연출될 줄은. 내가 선택한 결론은 단순했다. 누군지도 모르는 남자에게 받은 볼품없는 꽃 한 송이. 그 꽃 한 송이에 화답하는 것. “우리 헤어지자.” “나한테 설명할 기회도 주지 않고 혼자 그렇게 결정해 버린 거야? 내가 잘못한 거 알아. 아는데 그래도 이건 아니잖아. 이런 식으로 끝내버릴 만큼 우리가 함께 한 시간이 너한테는 그렇게 아무것도 아니었어?” “인우 씨 때문에 헤어지자고 하는 게 아니야.” “그게 무슨 말이야?” 추억을 망가트린 건 누구일까. 그일까. 아니면 나일까. 중요한 건, 더는 복잡하게 생각하고 싶지 않다는 사실이었다. “나, 다른 남자하고 잤어.” 견고하다고 믿었던 관계는 아주 작은 틈 하나로 와르르 무너져내렸다.

보유이용권 0
구매